Home > #첫인상 > [CES2016] 가장 강력한 패블릿, 화웨이 메이트8의 첫인상

[CES2016] 가장 강력한 패블릿, 화웨이 메이트8의 첫인상

화웨이는 미국 현지 시각으로 5일 만달레이베이 호텔에서 CES2016 프레스 컨퍼런스를 열고 새로운 메이트 시리즈의 귀환을 신고했다. 이날 발표한 메이트8이라는 결실을 얻는 데 걸린 시간은 무려 14개월. 그 시간 동안 깊은 내공을 불어 넣어 가장 강력한 패블릿이라고 소리친 화웨이 메이트8을 직접 손에 쥔 짧은 첫인상을 기록으로 남긴다. 아마 메이트8에 대한 심층적이고 세세한 리뷰는 몇 주 뒤에 테크G를 통해 다시 한번 정리할 것이다.

메이트8은 검은 정사각형 패키지에 들어 있다. 처음 이 패키지를 열었을 때 앞서 만났던 다른 화웨이 제품보다 어딘지 모르게 더 고급스럽게 보인다는 것을 알았다. 하지만 패키지의 포장을 풀었을 때 인상적인 것은 딱 두 가지. 플라스틱으로 만든 뒤판 덮개를 넣어 준다는 것과 아이폰의 이어팟을 빼닮은 이어폰이 들어 있다는 점이다. 물론 그렇게 보이는 착각일 수도 있다. 워낙 그런 제품이 많았으니까.

손에 든 메이트8은 생각보다 크다고 할 수도, 작다고 할 수도 없다. 일단 화면이 6인치니 작을 수는 없지만, 6인치 화면을 가진 패블릿 치고는 크다고 할 수도 없어서다. 물론 화면은 크다. 다만 화면 양옆의 테두리가 거의 없는 까닭에 그만큼 폭이 좁혀져 손에 쥐기 편하기 때문이다. 손이 작은 이에게 편하다는 말은 함부로 할 수 없지만, 어차피 5.5인치 이상의 패블릿을 쓰는 이들에게는 오십보백보일게다.

넥서스 6P와 맞대 보니 확실히 화면 크기 때문에 메이트8이 좀더 넓긴 하다. 그렇다 해도 눈에 띌 정도는 아닌 터라 그리 큰 차이를 느끼진 못한다. 길이는 메이트8이 넥서스 6P보다 미세하나마 짧은데, 이 둘을 이렇게 맞대 놓고 보지 않는 이상 알아채기 어려울 만큼 차이는 없다.

뒤쪽으로 돌려보니 손바닥에 잘 달라붙도록 뒤판에 부드럽게 곡면 처리했다. 뒤쪽에는 손떨림 방지 카메라와 지문 센서가 위아래로 붙어 있다. 지문 센서는 보안만 아니라 카메라, 전화 받기 같은 기능을 쓸 때도 필요하다. 처음 지문을 입력하는 것도 간단하고, 인식 속도도 괜찮다. 넥서스 6P처럼 전원을 켜지 않고 손가락을 터치해도 지문으로 잠금이 풀린다. 모든 모서리는 다이아몬드 커팅 처리하는 등 몸을 예쁘게 다듬는 최신 기술을 다 쓰기는 했다. 다만 재질의 문양 때문인지는 몰라도 예쁘다는 인상보다는 다소 거친 듯한 인상이다.

메이트8의 심카드 슬롯을 꺼냈다. 듀얼 심카드를 쓸 수도 있고, 둘 중 하나만 심을 꽂고 나머지 하나는 마이크로SD 카드를 꽂아 용량을 확장할 수 있다. 듀얼 심카드라 외국 여행이나 출장지에서도 쓰기는 좋을 듯하다. 무엇보다 세계의 다양한 이동통신사와 2G, 3G, 4G까지 아우르는 망호환성은 어디에서나 쓰기 편해 보인다. 이 테스트를 위한 출장을 또 나가야 할지도 모를 일이다.

기본 설정을 끝낸 메이트8의 런처 반응은 의외로 날렵하다. 화웨이가 자체 설계한 기린 950을 올린 것이 내심 걱정스러운 부분이었는데, 그 부분에 대해선 마음을 놨다. 혹시나 싶어 안투투만 깔아 대략적인 성능을 확인해보니 거의 최고점을 찍는다. 사실 안투투 최고점을 쓴 스마트폰은 메이트8이다. 메이트8이 메이트8을 넘지 못했지만, 거의 그 점수에 이른 것은 납득되는 부분이다.

아직 메이트8에서 확인해야 할 것이 많이 남아 있다. 다만 더 자세히 확인하기 위해서 더 시간이 필요하다. 화웨이가 이 후속작을 14개월 만에 만들어 냈는데 고작 몇시간 깨작거린 것만으로 모든 것을 설명하는 것은 미안한 일이다. 이글은 여기서 끝나지 않는다. 한국으로 돌아가 이야기를 계속 이어가겠다.

(라스베이거스=테크G 최필식 기자)

PHiL
글쓴이 | 칫솔(PHILSIK CHOI)

직접 보고 듣고 써보고 즐겼던 경험을 이야기하겠습니다.
chitsol@techg.kr
You may also like
화웨이 제품에 계속 업데이트 제공할 예정인 마이크로소프트
각종 기술 표준 회원사로 재등재된 화웨이, 이번엔 전기전자학회에서 제동
화웨이의 회원 자격 제한한 와이파이 얼라이언스
SD 협회에서 제외된 화웨이, 더 이상 SD 카드 슬롯 탑재 못할 듯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