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새소식 > iOS 구글 포토 업데이트, 아이폰6s 라이브 포토 지원해

iOS 구글 포토 업데이트, 아이폰6s 라이브 포토 지원해

정식 런칭 후 1년도 채 지나지 않아 1억명이 넘는 이용자 수를 기록할 정도로 인기를 얻고 있는 ’구글 포토(Google Photos)’는 아이폰6s 시리즈를 쓰는 이에게는 그 동안 아쉬움이 짙게 남는 서비스이기도 했다. 아이폰6s와 아이폰6s 플러스의 라이브 포토(Live Photos) 기능을 제대로 지원하지 못한 탓이다. 하지만 이제 그 아쉬움을 날려버릴 수 있을 듯하다.

↑iOS 구글 포토, 라이브 포토 지원 (사진|트위터 구글 포토 공식계정)

↑iOS 구글 포토, 라이브 포토 지원 (사진|트위터 구글 포토 공식계정)

구글은 지난 7일(현지시간) 트위터 구글 포토 공식계정에서 라이브 포토를 지원할 것이라 밝혔는데, 실제로 업데이트 이후 관련 기능을 제대로 이용할 수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기자가 직접 아이폰6s 플러스에 업데이트를 적용한 뒤 이를 테스트해 보니 별다른 문제 없이 백업과 재생이 되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애플은 자체적으로 아이클라우드(iCloud)라는 백업 시스템을 갖추고 있다. 하지만 5GB라는 한정된 용량만을 무료로 쓸 수 있어 많은 저장공간을 필요로 하는 이미지 파일을 보관하기 위해 많은 이들이 구글 포토를 대안으로 찾고 있다. 그런데 무제한 백업 기능을 갖춘 구글 포토가 라이브 포토까지 지원하게 되어 iOS 기기를 쓰는 이들에게 종전보다 더 쓰임새가 좋아질 전망이다. 라이브 포토의 업로드와 재생까지 되는 구글 포토에 남은 것은 이제 아이폰6s 시리즈의 3D 터치 뿐. 구글이 3D 터치 기능을 활용하는 기능을 넣을지 여부도 궁금해지고 있다.

김남욱
글쓴이 | 김남욱 (LiveREX)
흥미진진한 IT / 모바일 이야기를 다양한 시점에서 전하기 위해 항상 직접 보고, 듣고, 느끼기 위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습니다.
liverex@techg.kr
You may also like
홈화면, 멀트태스킹 강화한 아이패드OS 내놓은 애플
‘애플 쉴드’ 스위치 내린 아이폰
드디어 만난 아이폰과 기어 S2, iOS용 삼성 기어 베타 프로그램 시작
iOS 10의 기본 앱 삭제, 홈 화면의 아이콘만 제거하는 것으로 드러나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