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새소식 > 가민, 위치와 심박수를 알아채는 스마트워치 포러너 235 국내 출시

가민, 위치와 심박수를 알아채는 스마트워치 포러너 235 국내 출시

액티비티 트레커 기업 ‘가민’이 6일 오전 서울 플라자 호텔에서 간담회를 개최하고 스마트워치 포러너 235의 국내 출시를 알렸다. 가민 포러너 235는 광학 센서를 통해 심박 수를 체크하는 ‘가민 엘리베이트’ 기능을 더한 제품으로 심박 수 영역을 포함한 다양한 러닝 데이터를 기록하는 것이 특징이다. 걸음 수, 칼로리 소모량, 수면상태 측정 등의 재주는 물론, 스마트폰과 연동을 통해 각종 스마트 알림 기능, 음악 감상, 음성 알림 기능 설정 등 다양한 조작을 할 수 있다.

가민 엘리베이트 센서를 통해 측정된 데이터는 최대 유산소 섭취량까지 측정할 수 있으며 이를 통해 주파 예상 시간, 회복 소요 시간 등을 파악할 수 있어 달리기 강도와 휴식 시간 설정 등을 체계적이고 과학적으로 진행할 수 있다는 것이 업체 측의 설명이다.

스마트폰 조작은 ‘커넥트 IQ’라 불리는 앱을 통해 진행하며 앱 및 위젯, 시계 화면 및 데이터 영역 등 시계 화면을 자신의 용도에 따라 개인화해 설정할 수 있다. 아울러, ‘마이 피트니스 팔’ 등과 계정을 연동하여 칼로리 소모량과 영양 정보 등을 확인할 수 있다.

포러너 235는 트레이닝 모드에서 최대 11시간, 액티비티 트래킹 모드에서는 최대 9일간의 강력한 배터리 성능을 갖췄으며, 50m 생활방수 기능을 지원한다.

포러너 235는 레드, 핑크, 민트 등 3가지 컬러로 출시되며, 가격은 39만9,000원이다.

Shougo.KIM
글쓴이 | SHOUGO(Sang Oh Kim)

일본에 살았습니다. 일본을 좋아합니다. 오타쿠 아닙니다.
IT기자 생활을 했습니다. IT를 좋아합니다. 오타쿠 아닙니다.
shougo.kim@techg.kr
You may also like
4가지 가민 스마트 장치, 도로 위 자전거족을 지켜줄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