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새소식 > 복합 현실을 위한 최소 PC 제원 밝힌 마이크로소프트

복합 현실을 위한 최소 PC 제원 밝힌 마이크로소프트

Acer-Windows-Mixed-Reality-Development-Edition-headset마이크로소프트가 윈도10 홀로그래픽 컴퓨팅 기반의 복합 현실(Mixed Reality)을 즐길 수 있는 최소 PC 제원을 빌드 2017에서 밝혔습니다.

마이크로소프트는 복합 현실을 위한 장치가 꼭 데스크톱 PC일 필요는 없으며 최신 인텔 코어 프로세서와 내장형 그래픽으로도 충분하다고 밝혔습니다.

  • 프로세서 | 하이퍼스레딩을 갖춘 듀얼 코어 이상의 인텔 모바일 코어 i5 이상
  • 그래픽 프로세서 | 내장형 인텔 HD 그래픽 620 또는 DX12와 호환되는 GPU
  • 램 | 8GB(내장 그래픽을 위한 듀얼 채널 모드로 작동)
  • HDMI | HDMI 1.4(2880×1440 60Hz 출력) 또는 디스플레이포트 1.3+(2880×1440 90Hz 출력)
  • 하드디스크 | 100GB 이상의 SSD
  • 블루투스 | 액세서리 연결을 위한 블루투스 4.0 이상

기본 제원은 종전 중고급 노트북도 충분해 보이지만, MS의 복합 현실을 위해서 디스플레이 단자가 필요한 까닭에 얇게 만들기 위해 단자를 제거한 울트라북은 이용할 수 없을 듯 합니다.

참고로 마이크로소프트는 올 여름부터 399달러의 복합현실 HMD를 판매할 예정입니다.

Editor_B
글쓴이 | Editor_B
언제나 기분 좋은 소식을 전하고 싶습니다.

news@techg.kr
You may also like
2021년 세계 AR/VR 시장 규모 예측한 IDC
전문가용 VR 헤드셋 시제품 공개한 Varjo
리프트 코어 2.0 베타 배포하는 오큘러스
VR 헤드셋 스타트업 VRVANA 인수한 애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