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새소식 > 복합 현실을 위한 최소 PC 제원 밝힌 마이크로소프트

복합 현실을 위한 최소 PC 제원 밝힌 마이크로소프트

Acer-Windows-Mixed-Reality-Development-Edition-headset마이크로소프트가 윈도10 홀로그래픽 컴퓨팅 기반의 복합 현실(Mixed Reality)을 즐길 수 있는 최소 PC 제원을 빌드 2017에서 밝혔습니다.

마이크로소프트는 복합 현실을 위한 장치가 꼭 데스크톱 PC일 필요는 없으며 최신 인텔 코어 프로세서와 내장형 그래픽으로도 충분하다고 밝혔습니다.

  • 프로세서 | 하이퍼스레딩을 갖춘 듀얼 코어 이상의 인텔 모바일 코어 i5 이상
  • 그래픽 프로세서 | 내장형 인텔 HD 그래픽 620 또는 DX12와 호환되는 GPU
  • 램 | 8GB(내장 그래픽을 위한 듀얼 채널 모드로 작동)
  • HDMI | HDMI 1.4(2880×1440 60Hz 출력) 또는 디스플레이포트 1.3+(2880×1440 90Hz 출력)
  • 하드디스크 | 100GB 이상의 SSD
  • 블루투스 | 액세서리 연결을 위한 블루투스 4.0 이상

기본 제원은 종전 중고급 노트북도 충분해 보이지만, MS의 복합 현실을 위해서 디스플레이 단자가 필요한 까닭에 얇게 만들기 위해 단자를 제거한 울트라북은 이용할 수 없을 듯 합니다.

참고로 마이크로소프트는 올 여름부터 399달러의 복합현실 HMD를 판매할 예정입니다.

Editor_B
글쓴이 | Editor_B
언제나 기분 좋은 소식을 전하고 싶습니다.

news@techg.kr
You may also like
HTC 바이브 가격을 내리지 않는 이유는 ‘더 낫기 때문에…’
180도 VR 영상 포맷 만든 구글
오큘러스에 승소한 제니맥스, 판매 중단 또는 로열티 요구 wnd
마이크로소프트의 새로운 서피스 프로, 6월 19일부터 예약 판매 시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