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새소식 > 최대 48명이 동시에 VR을 즐기는 버추어링크, 도쿄에 오픈 예정

최대 48명이 동시에 VR을 즐기는 버추어링크, 도쿄에 오픈 예정

virtualink가상 현실을 활용하는 서비스가 점점 늘고 있음에도 수십 명이 한 공간 안에서 같은 가상 현실에서 즐기는 서비스는 찾기 힘든데요. 그 모델이 될만한 서비스가 이달 말 일본 도쿄에서 시작됩니다.

코니카 미놀타와 코니카 미놀타 플라네타륨은 한 번에 최대 48명이 동시에 접속하는 버추어링크(VirtuaLink)를 도쿄 스카리트리 타운에 개설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버추어링크는 소니 플레이스테이션 VR(PSVR) 기반 집단 체험형 VR 공간으로 첫 콘텐츠는 2인승 우주선을 타고 우주 공간에서 일어나는 미션을 해결해 나가는 원더 포드입니다. 참여자들은 가상 현실 안에 탑승한 원더포드를 시선을 움직여 조작하면서 멋진 우주를 경험할 수 있다는군요.

버추어링크는 6월 말 스카이트리에서 첫 공간을 운영하고, 7월에 도쿄 오다이바에도 똑같은 체험 시설을 열 예정입니다. 1회 이용료는 1천500엔, 12세 미만 어린이와 임산부, 심약자 등 이용할 수 없으며, 게임 중 지나치게 큰 소리를 내는 이들은 게임이 중단될 수도 있다고 하네요.

Editor_B
글쓴이 | Editor_B
언제나 기분 좋은 소식을 전하고 싶습니다.

news@techg.kr
You may also like
HTC 바이브 가격을 내리지 않는 이유는 ‘더 낫기 때문에…’
180도 VR 영상 포맷 만든 구글
오큘러스에 승소한 제니맥스, 판매 중단 또는 로열티 요구 wnd
1백만대 판매된 PSV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