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새소식 > 2021년 세계 AR/VR 시장 규모 예측한 IDC

2021년 세계 AR/VR 시장 규모 예측한 IDC

2021_ar_vr_market_forcast가상 현실과 증강 현실 분야가 계속 커질 것이라는 점에는 이견이 없지만, 이 시장에 대한 전망은 시장조사기관마다 매우 큰 격차를 보입니다. 그래도 시장 규모를 예측하는 소식은 그냥 넘어가기 힘든데요. IDC가 공개한 2021년 AR/VR 시장 전망치도 눈여겨 볼만합니다.

IDC는 2021년 AR/VR 지출 규모는 1천593억 달러(약 173조원)에 달할 것이라고 ‘Worldwide Semiannual Augmented and Virtual Reality Spending Guide‘를 통해 밝혔는데요. 이는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 및 관련 서비스 금액의 총 지출을 모두 합산한 예상치입니다. 특히 IDC는 2016년부터 2021년까지 이 부문의 연평균 성장률을 98.8%로 매우 높게 전망했습니다.

IDC는 2019년 상반기까지 소비자 및 기업 시장의 수많은 활용 사례들이 가상 현실 성장을 견인할 것이라고 밝혔고 특히 현재 제품 디자인과 직원 훈련 등 잠재적인 가치에 대한 기업의 인식이 이동하고 있는 점을 이유로 들었습니다. AR 시장은 스마트 폰이나 태블릿 등 모바일 AR이 소비자의 주목을 받으며 초기 단기 시장을 주도하면서 안경 형태의 AR 디스플레이 장치들은 기업용 시장에 먼저 판매될 것으로 내다봤네요.

한편, 2018년 가장 지출이 많을 것으로 예측되는 지역별 규모는 미국 64억 달러, 일본을 제외한 아시아 태평양 지역 51억 달러, 유럽 및 중동 아프리카 지역 30억 달러라고 IDC는 밝혔습니다. 앞으로 가상 현실과 증강 현실 시장에 대한 기업들의 투자와 교육은 더 늘어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준비를 서둘러야 할 것 같네요.

Editor_B
글쓴이 | Editor_B
언제나 기분 좋은 소식을 전하고 싶습니다.

news@techg.kr
You may also like
프로젝트 산타크루즈의 정식 이름은 ‘오큘러스 퀘스트’
초등학교 VR교육 시장 진출 준비 마친 레노버 미라지 솔로
차세대 가상 현실의 ‘게임 체인저’, 엔비디아 지포스 RTX
차세대 VR헤드셋용 버추얼링크 커넥터 탑재한 엔비디아 지포스 RT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