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새소식 > 첫 2 페타플롭 딥 러닝 슈퍼 컴퓨터, ‘엔비디아 DGX-2’ 발표

첫 2 페타플롭 딥 러닝 슈퍼 컴퓨터, ‘엔비디아 DGX-2’ 발표

엔비디아는 지난 해 데스크톱 형태의 딥 러닝 슈퍼 컴퓨터 DGX-1을 발표한 바 있습니다. DGX-1은 AI를 위해 설계한 텐서 코어를 내장했던 테슬라 V100을 NV링크로 묶어 머신 러닝 성능을 크게 높였습니다.

그런데 엔비디아가 6개월 만에 종전 모델보다 성능을 대폭 강화한 DGX-2를 GTC 2018에서 발표했습니다. 엔비디아는 DGX-2는 16개의 테슬라 V100의 텐서 코어를 통합해 최대 2 페타플롭스의 연산 성능을 갖고 있으며 이는 이전 세대보다 10배 빠른 연산 성능입니다.

엔비디아에 따르면 DGX-2가 DGX-1보다 FAIRSeq(언어 변환을 위한 신경망 모델)의 교육에서 10배 더 가속화된 결과를 보였는데, 이를 통해 관련 작업을 이틀 만에 끝냈다고 밝혔습니다.

DGX-2 안의 GPU는 16개의 테슬라 V100으로 8개씩 클러스터로 묶여 있고, 각 GPU 별로 32GB, 전체 512GB의 HBM2 메모리로 구성되어 있지만, 이를 공유하기 위해서 12개의 NV스위치를 처음으로 적용했습니다. DGX-2는 2개의 인텔 제온 플래티넘 CPU와 30TB NVMe, 1.5TB의 램으로 구성되어 있는데, 대당 가격은 33만9천달러(약 3억6천250만 원)에 이릅니다.

Editor_B
글쓴이 | Editor_B
언제나 기분 좋은 소식을 전하고 싶습니다.

news@techg.kr
You may also like
차세대 가상 현실의 ‘게임 체인저’, 엔비디아 지포스 RTX
차세대 VR헤드셋용 버추얼링크 커넥터 탑재한 엔비디아 지포스 RTX
차기 게이밍 그래픽 카드 RTX 2080 힌트 던진 엔비디아
차세대 튜링 아키텍처 기반 쿼드로 RTX 공개한 엔비디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