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새소식 > 첫 2 페타플롭 딥 러닝 슈퍼 컴퓨터, ‘엔비디아 DGX-2’ 발표

첫 2 페타플롭 딥 러닝 슈퍼 컴퓨터, ‘엔비디아 DGX-2’ 발표

엔비디아는 지난 해 데스크톱 형태의 딥 러닝 슈퍼 컴퓨터 DGX-1을 발표한 바 있습니다. DGX-1은 AI를 위해 설계한 텐서 코어를 내장했던 테슬라 V100을 NV링크로 묶어 머신 러닝 성능을 크게 높였습니다.

그런데 엔비디아가 6개월 만에 종전 모델보다 성능을 대폭 강화한 DGX-2를 GTC 2018에서 발표했습니다. 엔비디아는 DGX-2는 16개의 테슬라 V100의 텐서 코어를 통합해 최대 2 페타플롭스의 연산 성능을 갖고 있으며 이는 이전 세대보다 10배 빠른 연산 성능입니다.

엔비디아에 따르면 DGX-2가 DGX-1보다 FAIRSeq(언어 변환을 위한 신경망 모델)의 교육에서 10배 더 가속화된 결과를 보였는데, 이를 통해 관련 작업을 이틀 만에 끝냈다고 밝혔습니다.

DGX-2 안의 GPU는 16개의 테슬라 V100으로 8개씩 클러스터로 묶여 있고, 각 GPU 별로 32GB, 전체 512GB의 HBM2 메모리로 구성되어 있지만, 이를 공유하기 위해서 12개의 NV스위치를 처음으로 적용했습니다. DGX-2는 2개의 인텔 제온 플래티넘 CPU와 30TB NVMe, 1.5TB의 램으로 구성되어 있는데, 대당 가격은 33만9천달러(약 3억6천250만 원)에 이릅니다.

Editor_B
글쓴이 | Editor_B
언제나 기분 좋은 소식을 전하고 싶습니다.

news@techg.kr
You may also like
엔비디아 지포스 RTX에 필요한 AI의 힘
지포스 RTX 2060 발표한 엔비디아
2천500달러 짜리 그래픽 카드 ‘타이탄 RTX’ 공개한 엔비디아
그래픽 전문가용 쿼드로 RTX 4000 발표한 엔비디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