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새소식 > 플레이스테이션 4 이용자 위한 7.1채널 헤드폰 소니 ‘WH-L600’ 출시

플레이스테이션 4 이용자 위한 7.1채널 헤드폰 소니 ‘WH-L600’ 출시

플레이스테이션 4 같은 콘솔 게이머들에게 소리는 게임의 재미를 높이는 매우 중요한 요소지만, 마음 편하게 음량을 높일 수 없는 현실이 답답하기만 할텐데요. 때문에 의외로 무선 헤드폰을 쓴 채 게임을 즐기는 이들도 적지 않습니다. 소니 코리아가 이러한 게이머들의 욕구를 해소할 수 있는 새로운 무선 헤드폰을 출시했습니다.

소니 코리아가 출시한 WH-L600은 게임이나 영화, 스포츠에 최적화된 7.1채널 무선 헤드폰인데요. 소니의 가상 오디오 기술인 VPT(Virtual Phones Technology)과 돌비 오디오, DTS 등 여러 디코더를 채택해 두 개의 40mm 드라이버 유닛으로 가상의 서라운드 오디오를 들을 수 있습니다.

또한 재생 장치로부터 최대 30m 거리에서도 무선으로 소리를 들을 수 있고, 컨트롤 스탠드에 헤드폰을 올리면 알아서 충전되도록 설계했습니다. 이 헤드폰의 컨트롤 스탠드는 HDMI와 광학식 디지털, 아날로그 오디오 등 다채로운 연결 단자도 갖춰 게이머 뿐만 아니라 다른 TV와 블루레이 플레이어 등 오디오 장치에서도 쓸 수 있습니다.

한번 충전으로 최대 17시간 동안 작동하는 소니 WH-L600은 4월 25일 출시되고, 39만9천 원에 판매됩니다.

Editor_B
글쓴이 | Editor_B
언제나 기분 좋은 소식을 전하고 싶습니다.

news@techg.kr
You may also like
4K HDR 화면 가진 소니 엑스페리아 XZ2 프리미엄 등장
‘리틀 a9’을 꿈꾸는 소니 a7 III
MWC에서 새로운 디자인의 엑스페리아 공개할 듯한 소니
스마트폰 후면에 지문 인식 센서 넣는 소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