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새소식 > 차기 스마트워치에 빅스비 탑재하려는 삼성

차기 스마트워치에 빅스비 탑재하려는 삼성

삼성은 올해 기어 S3의 후속을 준비 중인데요. 서서히 관련 소식이 조금씩 나오는 가운데 삼성이 지능형 비서 기능인 빅스비를 차기 스마트워치에 넣을 것으로 보입니다.

빅스비는 이미 삼성의 갤럭시 스마트폰과 그 밖의 사물 인터넷 장치에 적용되고 있지만, 이를 이용할 수 있는 삼성의 스마트워치는 아직 나오지 않았습니다. 지난 해 출시했던 기어 스포츠는 빅스비 서비스를 적용하지 않은 채 기존 S보이스만 탑재하고 있었습니다.

삼성은 빅스비를 새 스마트워치에 넣을 예정이지만, 갤럭시 스마트폰과 달리 빅스비 전용 버튼을 넣지 않을 것으로 보입니다. 대신 홈 버튼이나 빅스비를 호출하는 음성 명령만으로 이를 실행할 수 있으며 빅스비는 장치의 기능을 제어하는 용도로 쓰일 것으로 보입니다.

한편 삼성의 차기 스마트폰워치 명칭이 혼란스러운데요. 현재 삼성은 기존 기어 S4를 그대로 쓸 지 갤럭시 워치로 바꿀 것인지 알려지지 않았습니다. 기어 S4는 타이젠 운영체제를 쓰고, 갤럭시 워치는 구글 웨어 OS를 쓸 가능성이 높기 때문에 갤럭시 워치만 출시한다면 타이젠을 포기하는 것으로 받아들일 수 있을 텐데요. 과연 삼성이 두 개의 스마트워치 생태계를 모두 유지할 지, 타이젠 생태계를 포기할지 지켜봐야 할 것 같네요.

Editor_B
글쓴이 | Editor_B
언제나 기분 좋은 소식을 전하고 싶습니다.

news@techg.kr
You may also like
차기 웨어 OS용 프로세서 ‘스냅드래곤 웨어 3100’ 발표
‘무덤’행 기어 S의 자리 채우는 갤럭시 워치의 암시
실수로 노출된 갤럭시 워치
‘마이 빅스비 레벨’ 기능 종료하는 삼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