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새소식 > 20개 타이틀 내장 플레이스테이션 클래식 공개한 소니

20개 타이틀 내장 플레이스테이션 클래식 공개한 소니

닌텐도가 NES(패미콤)과 슈퍼 NES(슈퍼 패미콤)의 소형 복각판을 성공적으로 판매한 이후 세가와 네오지오 등 다른 콘솔 게임기 제조사들도 닌텐도와 비슷한 시도로 관심을 모았습니다. 이제 소니도 그 대열에 합류합니다. 소니가 플레이스테이션의 복각판인 플레스테이션 클래식을 출시할 것이라고 하는군요.

플레이스테이션 클래식은 맨 처음 선보인 플레이스테이션을 45% 줄인 미니형 디자인인데요. 원래 CD 드라이브를 탑재했던 제품이지만, 복각판은 크기를 줄인 만큼 CD 드라이브는 제거했습니다. 대신 20개의 플레이스테이션 게임을 저장 공간에 미리 설치해서 출시합니다. 다만 CD를 교환할 수 없기 때문에 트레이를 여는 버튼을 가상의 디스크 교환 버튼으로 재정의했습니다.

플레이스테이션 클래식에 탑재되는 게임은 배틀 아레나 토신전, 쿨 보더스 2, 디스트럭션 더비, 파이날 판타지 7, 그랜드 시프 오토, 메탈 기어솔리드, 레지던트 이블 디렉터스 컷, 릿지 레이서 4, 철권 3, 사이폰 필터 등 많은 인기를 모았던 플레이스테이션 게임이 포함돼 있습니다.

복각판 형태로 원형의 디자인은 그대로 유지한 채 판매될 플레이스테이션 클래식은 HDMI 단자로 출력되는 점과 전용 컨트롤러와 같은 모양의 USB 컨트롤러로 바뀌는 등 최근 TV 환경과 연결 기술을 담았습니다. 또한 USB 전원으로 작동하지만 어댑터는 제공하지 않는다는군요. 출시는 12월 3일, 본체 및 두 개의 레플리카 컨트롤러 포함해 100달러에 판매됩니다.

Editor_B
글쓴이 | Editor_B
언제나 기분 좋은 소식을 전하고 싶습니다.

news@techg.kr
You may also like
소니, 엑스페리아 XZ4 대신 소니 엑스페리아 1으로 이름 바꾸나?
초코 아이보 공개한 소니, 집안 감시 기능도 추가
크리에이터 위해 기능 보완한 미러리스 카메라 ‘소니 a6400’ 발표
CES 2019에서 엑스페리아 XA3 시리즈 공개하는 소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