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새소식 > VR 박물관 개관한 국립공주박물관과 한국 마이크로소프트

VR 박물관 개관한 국립공주박물관과 한국 마이크로소프트

박물관은 미술이나 문화, 역사, 과학 등 여러 분야의 학술적 자료 또는 역사적 사료를 모아 보존하고 연구할 뿐만 아니라 대중에게 수집한 자료를 전시하기도 합니다. 하지만 여러 지역에 흩어진 박물관에 일일이 찾아가 전시된 유물이나 역사 자료를 보는 것은 쉬운 일이 아닌데요. 더구나 개관 시간이 정해져 있어 계속 머물러 있을 수 없는데, 국립공주박물관과 한국 마이크로소프트가 박물관에 직접 찾아가지 않고 수많은 역사적인 유물을 볼 수 있는 360 VR 박물관을 개관했다는군요.

이번게 개관한 360 VR 박물관은 마이크로소프트와 국립중앙박물관 소속 14개 지역 박물관과 협동으로 진행 중인 프로젝트의 첫 결과물입니다. VR 박물관은 우리 유물과 기록물을 효율적으로 저장하고 기록, 관리 전시하려는 목적으로 기획된 것인데, 처음으로 충남 공주시에 국립공주박물관이 작업을 마치고 정식 개관한 것입니다.

이번 VR 박물관은 마이크로소프트 클라우드 컴퓨팅 플랫폼 애저(Azure)로 구축된 것으로 이용자는 이제 박물관의 개관 시간을 맞춰 갈 필요 없이 인터넷이 있는 어느 곳에서나 365일 내내 박물관에 들어가 전시된 유물 및 기록물을 볼 수 있습니다. 무엇보다 박물관과 동일한 내부 구조 및 동선을 그대로 구현한 터라 가상 현실 헤드셋을 통해 실제 박물관을 돌아다니는 듯한 느낌을 전달해 준다네요.

이 밖에도 파워 BI(Power BI)로 대시보드를 구현해 방문자 수, VR 재생 수, 반복 재생 수 등 주요 통계 수치를 분석하고 이에 대한 결과를 시각화해 확인할 수 있는데요. VR 박물관을 방문한 관람객들의 디지털 동선에 대한 기록을 수집 및 분석, 개선할 부분을 확인하여 이를 전시 기획 및 행사 운영 관련 중요 의사결정에 참조하고 있다는군요.

국립공주박물관 360 VR을 보려면 삼성 기어 VR이나 스마트폰을 꽂는 카드보드 VR에서 인터넷 브라우저를 실행한 뒤 https://my.matterport.com/vr/show/?m=UarDva3g6pX 에 접속하면 됩니다. 360 VR이 없는 이용자는 인터넷 브라우저를 통해 공주박물관 웹사이트에 접속한 다음 상단의 사이버 투어 메뉴를 누르면 된다는군요.

Editor_B
글쓴이 | Editor_B
언제나 기분 좋은 소식을 전하고 싶습니다.

news@techg.kr
You may also like
망막 해상도 VR 헤드셋 특허 획득한 페이스북
엣지 브라우더 대신할 코드명 ‘애너하임’ 브라우저 만드는 마이크로소프트
소문 증폭 시킨 밸브 VR 시제품 사진 등장
HTC 바이브 포트 모바일과 호환되는 쉐도우 VR 헤드셋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