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새소식 > 삼성 덱스에서 실행되는 리눅스, 안드로이드 10에서 중단

삼성 덱스에서 실행되는 리눅스, 안드로이드 10에서 중단

삼성 덱스는 갤럭시 S 시리즈, 노트 및 탭 시리즈를 더 큰 모니터 같은 디스플레이 장치에 연결할 때 마치 윈도처럼 모니터 해상도에 맞춰 넓은 데스크톱 모드를 보여주는데요. 삼성은 덱스 안에서 리눅스 데스크톱을 실행할 수 있도록 캐노니컬과 협력 관계를 맺었습니다.

하지만 이 협력은 1년도 되지 않아 중단될 듯합니다. 삼성이 안드로이드 10 업데이트와 함께 리눅스 온 덱스(Linux on DeX) 베타 프로그램을 중단할 것이라고 메일을 발송했기 때문입니다.

이 협력으로 삼성 덱스에서 다운로드 앱 형태로 리눅스를 실행할 수 있었고, 리눅스의 모든 기능을 제공했는데요. 특히 덱스에 맞춰 리눅스 환경을 최적화까지 했지만, 삼성 갤럭시용 안드로이드 10 베타 이후 이 기능을 제공하지 않기로 했습니다.

삼성은 리눅스 온 베타의 종료를 알리는 한편 안드로이드 10으로 업그레이드 한 갤럭시 S 시리즈와 노트 시리즈에서 덱스는 쓸 수 없다고 알렸습니다. 안드로이드 9으로 롤백할 수도 없기 때문에 덱스의 리눅스에서 작업했던 데이터는 백업할 것을 권했습니다.

다만 삼성이 안드로이드 10 업데이트와 함께 리눅스를 제거하려는 지 이유는 알려지지 않았습니다.

Editor_B
글쓴이 | Editor_B
언제나 기분 좋은 소식을 전하고 싶습니다.

news@techg.kr
You may also like
4월 스마트폰 출하량 조사에서 삼성 추월한 화웨이
삼성 갤럭시 버즈 플러스 BTS 에디션 렌더링 유출
1분기 손목형 웨어러블 시장 점유율에서 화웨이가 삼성 앞질러
심전도(ECG) 소프트웨어 의료기기 허가 받은 삼성전자

Leave a Reply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