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새소식 > 애플 워치용 ECG 앱 및 불규칙한 리듬 알림 기능, 식약처 허가 획득

애플 워치용 ECG 앱 및 불규칙한 리듬 알림 기능, 식약처 허가 획득

모든 애플 워치는 불규칙한 리듬 알림 기능을 갖고 있고, 애플 워치 4 이후 제품들은 ECG를 측정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두 기능은 심장의 이상 신호를 감지하는 기능이어서 보건 당국의 심의를 거쳐야 쓸 수 있는데요.

애플 워치에서 불규칙한 리듬 알림과 심전도(ECG)를 쓰기 위한 앱이 애플 대리인을 통해 식품의약품 안전처의 허가를 획득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식품의약품안전처 의료기기 데이터베이스에 등록된 불규칙한 박동 알림 기능

불규칙한 리듬 알림은 PPG 센서를 이용, 혈류의 흐름이 어느 정도 일정한지 분석해 이상 유무를 알려주는 기능으로 애플 1 이후 모든 애플 워치에서 쓸 수 있습니다.

심전도(ECG)는 심장이 뛸 때 전기적 신호를 감지해 기록하고 이를 분석해 심장의 이상 여부를 측정하는 것으로 애플은 애플 워치 4부터 ECG 센서를 탑재했습니다.

애플이 두 기능을 언제 활성화할 지 장담할 수는 없지만, 일단 식약처에 등록된 만큼 국내에서 해당 기능을 쓸 수 있는 가능성은 높아졌습니다.

Editor_B
글쓴이 | Editor_B
언제나 기분 좋은 소식을 전하고 싶습니다.

news@techg.kr
You may also like
애플 워치 6와 애플 워치 SE 발표
2020 상반기 스마트워치 시장 수익 절반, 애플 워치가 차지
갤럭시 워치 액티브 2 심전도 기능 활성화
갤럭시 워치3 실물 디자인 등장

Leave a Reply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