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새소식 > 스위치 조이콘처럼 분리되는 컨트롤러, 레이저 ‘정글캣’ 발표

스위치 조이콘처럼 분리되는 컨트롤러, 레이저 ‘정글캣’ 발표

닌텐도 스위치는 본체 양옆에 조이 패드 형태의 컨트롤러를 쉽게 붙이고 뗄 수 있는 형태인데요. 컨트롤러를 붙일 땐 휴대용 게임기로, 컨트롤러를 떼면 일반 터치 태블릿처럼 작동합니다.

이러한 비슷한 형태의 컨트롤러를 레이저에서 출시했습니다. 레이저는 정글캣(JUNGLECAT)이라 부르는 휴대용 분리형 컨트롤러를 발표하고 곧바로 판매를 시작했습니다.

정글캣은 맞춤형 케이스에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을 꽂은 뒤 그 양옆으로 컨트롤러를 붙여서 쓰는 방식인데요. 맞춤형 케이스에서 조이패드를 분리한 뒤 조이콘처럼 하나의 그립에 두 컨트롤러를 꽂이면 마치 일반 게임 콘솔용 컨트롤러처럼 쓸 수 있습니다.

레이저는 정글캣을 위한 전용 앱을 제공하는데요. 이 앱을 쓰면 터치 환경만 지원하는 유명 게임에 대한 설정 프로파일을 미리 받을 수 있어 따로 설정할 필요 없이 곧바로 게임을 즐길 수 있습니다. 물론 이용자가 직접 수백가지 게임에 대한 버튼 레이아웃을 지정할 수도 있고요.

정글캣은 맞춤형 케이스를 써야 하므로 지원 스마트폰이 제한적인데요. 현재 레이저 폰2와 삼성 갤럭시 노트 9, 삼성 갤럭시 S10+만 지원합니다. 또한 블루투스 기능이 있는 윈도 10 PC와도 호환된다는군요. iOS 장치는 지원하지 않습니다.

USB-C 단자를 통해 충전하고, 한번 충전하면 100시간 이상 작동합니다. 가격은 100달러. 한국 출시는 알 수 없습니다.

Editor_B
글쓴이 | Editor_B
언제나 기분 좋은 소식을 전하고 싶습니다.

news@techg.kr
You may also like
2만7천번 넘겨 경첩 고장 일으킨 모토롤라 레이저 폴더블
모토롤라 레이저 폴더블 5G 버전 중국에서 선보여
파이맥스 VR 컨트롤러 ‘소드’ 시리즈 발표
만우절 장난으로 공개했던 토스터를 실제로 개발하려는 레이저

Leave a Reply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