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새소식 > 첫 스냅드래곤 7c 탑재한 교육용 PC 등장

첫 스냅드래곤 7c 탑재한 교육용 PC 등장

퀄컴은 2년 전 PC용 플랫폼을 위한 스냅드래곤 8cx를 공개했지만, 지난 해는 플래그십대신 중급형을 겨냥한 스냅드래곤 PC 플랫폼인 7c와 8c 시리즈를 공개했습니다. 그런데 퀄컴이 지난 해 공개했던 스냅드래곤 7c를 기반으로 만든 교육용 윈도 PC가 처음으로 등장했습니다.

JP.IK에서 만든 턴 T101과 포지티포 와이즈 N1212S는 둘다 윈도로 작동하는 PC지만, 퀄컴 스냅드래곤 7c 기반으로 작동합니다. 또한 LTE가 기본적으로 내장되어 있으면서도 가격은 각각 299달러, 575달러로 책정했습니다. 턴 T101은 화면을 360도 뒤집을 수 있는 요가 스타일의 투인원 제품입니다. 포지티보 와이즈 N1212S는 스타일러스 펜을 추가했다는군요.

마이크로소프트는 LTE를 통해 네트워크에 곧바로 연결되는 이 교육용 노트북들이 학교 현장의 초기 인프라 비용을 낮추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보고 있습니다. 교육용 PC에 필요한 네트워크 환경을 구축하는 데 드는 초기 비용을 절약해 도입 시간을 앞당길 수 있고, 세계의 농촌 및 신흥 시장에서 15억 명의 학생들이 인터넷에 연결하거나 현재의 인터넷 연결을 개선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는군요.

이 두 개의 노트북에 탑재된 퀄컴 스냅드래곤 7c는 LTE 연결에 필요한 X15 모뎀을 내장하고 있습니다. 퀄컴은 경쟁할 만한 인텔 칩과 비교할 때 시스템 성능에서 20% 더 앞서는 한편 배터리 수명도 2배 더 늘릴 것이라고 약속했는데, 교육용 PC 시장에서 퀄컴 프로세서가 얼마나 영향을 미칠지 지켜봐야겠군요.

Editor_B
글쓴이 | Editor_B
언제나 기분 좋은 소식을 전하고 싶습니다.

news@techg.kr
You may also like
윈도 10 10월 업데이트 배포 시작한 마이크로소프트
윈도10의 HEVC 코덱 보안 취약점 고친 마이크로소프트
윈도 10에 AV1 하드웨어 가속 발표한 마이크로소프트
새로운 중급형 5G 프로세서 스냅드래곤 750G 발표

Leave a Reply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