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새소식 > 레노버, 벤더블 스마트폰과 태블릿 최초 공개

레노버, 벤더블 스마트폰과 태블릿 최초 공개

플렉서블 스마트폰에 대한 소문은 꽤 오래전부터 있었다. ‘진정한’ 이라는 의미를 두기에는 부족함이 컸던 것이 사실이지만 어쨌든 플렉서블 디스플레이를 쓴 제품은 이미 출시된 바 있다. 그런데 최근 들어 이에 대한 관심과 기대가 커진 이유는 아마도 삼성전자가 오는 2017년을 목표로 접고 펼 수 있는 폴더블 스마트폰을 개발 중에 있다는 소문이 퍼졌기 때문이 아닐까 싶다.

레노버 벤더블 스마트폰과 태블릿 공개 (사진|레노버 발표 영상)

레노버 벤더블 스마트폰과 태블릿 공개 (사진|레노버 발표 영상)

이처럼 지금까지 소문은 무성했지만 그 시제품을 공식적으로 확인할 수 있는 기회는 없었던 것이 사실이다. 그렇기 때문에 실체를 확인하기 전까지 그저 소문으로만 여기는 것이 옳다는 이도 적지 않은 상황에서 그 인식의 변화를 가져올 제품들이 공개됐다. 지난 9일(현지 시간)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린 레노버 테크월드를 통해 그들이 개발하고 있는 휘어지고 접을 수 있는 스마트폰과 태블릿PC 프로토타입을 공개한 것이다. 

이날 테크월드에서 영화 작가이자 제작자인 메간 매커시(Meghan McCarthy)는 주머니가 없는 옷을 입은 상태에서 휴대폰을 어디에 두는 것이 좋을지 주변에 묻고는 그대로 손목에 감는 모습을 보였다. 팔찌처럼 손목에 입히는 스마트폰을 눈으로 확인할 수 있는 순간이었다.

레노버 벤더블 스마트폰과 태블릿 공개 (사진|레노버 발표 영상)

레노버 벤더블 스마트폰과 태블릿 공개 (사진|레노버 발표 영상)

스마트폰 뿐만 아니라 반으로 접을 수 있는 태블릿도 공개했다. 펼치면 태블릿PC, 접으면 스마트폰으로 쓸 수 있는 형태의 이 시제품은, 디스플레이가 접힐 때 양쪽 모두 바깥면을 향한다는 점이 눈길을 끈다. 실제로 출시가 된다면 2개의 화면을 어떻게 이용하게 할지 궁금해지는 대목이다.

레노버가 이번에 공개한 2개의 프로토타입은 개발 초기의 제품으로 아직까지 완벽한 구동에 한계가 있다. 하지만 공식 석상에서 외부에 공개된 최초의 벤더블 스마트폰과 태블릿 제품이라는 점에서 상용화 가능성에 대해 시사하는 바가 크다. 앞으로 시장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 기대를 모은 2016 테크월드의 발표 장면은 레노버 유튜브 채널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김남욱
글쓴이 | 김남욱 (LiveREX)
흥미진진한 IT / 모바일 이야기를 다양한 시점에서 전하기 위해 항상 직접 보고, 듣고, 느끼기 위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습니다.
liverex@techg.kr
You may also like
수리하기 쉬운 노트북 씽크패드 T14 및 T16 공개한 레노버
MWC에서 투명 디스플레이 노트북 컨셉트 공개한 레노버
수동 충전 마우스와 태양광 충전 키보드 시제품 선보인 레노버
윈도와 안드로이드 하이브리드 PC 내놓는 레노버

Leave a Reply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