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새소식 > 달리는 차안에서 혼합 현실 데모 시연한 메타와 BMW

달리는 차안에서 혼합 현실 데모 시연한 메타와 BMW

메타와 BMW가 빠르게 움직이는 자동차 안에서 물체를 정확하게 고정해 혼합 현실 경험을 구현하는 데모를 공개했습니다.

이번 시연은 가속과 회전 등으로 안정적이지 않은 자동차 안에서 XR 콘텐츠를 안정적으로 볼 수 있도록 만드는 데 성공한 것입니다.

이 시연은 사용자의 위치를 파악하도록 만든 헤드셋의 관성 측정 장치(IMU)와 카메라 등 센서들로 자동차가 가속과 방향 전환할 때 이용자 위치를 유지하는 것이 핵심입니다.

2021년 말 관련 파트너십을 체결했던 메타와 BMW는 AR 글래스를 자동차에 통합해 승객의 여흥과 운전자 보조 장치로 활용할 수 있는 방법을 찾기 위해 이 연구를 시작했습니다.

메타는 안경형 데이터 수집 장치인 프로젝트 아리아로 자동차의 이동에 따른 데이터를 모은 뒤 혼합 현실 장치인 퀘스트 프로를 통해 실제 작동 여부를 확인했습니다.

그 결과 급가속 및 급감속, 방향 전환, 요철을 넘는 상황에서 콘텐츠를 안정적으로 표시했고, 메타는 창문 밖에 고정된 가상 물체를 볼 수 있는 새로운 목표를 향해 작업 중입니다.

다만 이번 시연은 아직 실험실 수준인데다, 안경형 헤드셋 환경에 적합한 기술을 확보하려는 시도여서 실제 상용화까지는 아직 거리가 있어 보입니다.

Editor_B
글쓴이 | Editor_B
언제나 기분 좋은 소식을 전하고 싶습니다.

news@techg.kr
You may also like
카메라 통합한 무선 이어버드 개발 중인 메타
퀘스트 헤드셋 기내 이용 위한 여행 모드 추가하는 메타
퀘스트 V65 업데이트에서 파노라마 이미지 지원
앱랩 종료하고 개방형 메타 호라이즌 스토어로 변경 예정

Leave a Reply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