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새소식 > 구글 플레이 스토어 대항 앱스토어 위해 힘 모으는 중국 제조사

구글 플레이 스토어 대항 앱스토어 위해 힘 모으는 중국 제조사

미국 제재로 인해 구글과 협력이 어려워진 화웨이는 자체 생태계 구축에 박차를 가해왔습니다. 구글 모바일 서비스를 대체하기 위한 화웨이 모바일 서비스를 기반으로 앱스토어와 결제, 인터넷 브라우저 등 여러 서비스와 앱을 보완하는 중입니다.

그런데 구글 플레이 스토어와 다른 독립된 앱스토어를 위해 다른 제조사들도 힘을 합칠 것으로 보입니다. 화웨이를 비롯해 샤오미, 오포, 비보 등 중국 스마트 디바이스 제조사들이 앱을 업로드할 수 있는 플랫폼을 만들기 위해 협력하고 있다고 로이터가 보도했습니다.

GDSA(Global Developer Service Alliance)라고 부르는 이 새로운 협약은 다음 달에 발표될 예정입니다. 이 플랫폼은 게임, 음악, 영화 및 기타 앱 개발자가 해외 시장에서 앱을 보다 쉽게 ​​마케팅 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고 로이터는 소식통을 인용했습니다.

화웨이, 샤오미, 비보 및 오포는 전 분기 전세계 휴대폰 출하량의 40.1%를 기록했을 만큼 출하량이 만만치 않기 때문에 이러한 협력이 잘 이뤄진다면 구글 플레이 스토어의 대항마를 구축할 수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GDSA의 첫 지원 국가는 인도, 인도네시아 및 러시아를 포함한 9개 지역이 될 것이라고 로이터는 전했습니다.

Editor_B
글쓴이 | Editor_B
언제나 기분 좋은 소식을 전하고 싶습니다.

news@techg.kr
You may also like
1분기 손목형 웨어러블 시장 점유율에서 화웨이가 삼성 앞질러
레드미노트에서 홍미노트로 이름 바꾼 샤오미, 홍미노트9S 가격 확정
짐벌 같은 카메라 안정화 기능 가진 X50 프로 티징한 비보
카메라 4개 탑재한 샤오미 레드미 노트9S 5월 말 출시

Leave a Reply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