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새소식 > 갤럭시 스마트폰 자가 수리 위해 아이픽스잇과 협력하는 삼성전자

갤럭시 스마트폰 자가 수리 위해 아이픽스잇과 협력하는 삼성전자

삼성전자 미국 법인이 이용자가 직접 갤럭시 스마트폰을 수리할 수 있는 자가 수리를 위한 프로그램을 아이픽스잇과 준비한다고 밝혔습니다.

지금까지 대부분의 스마트폰은 이용자가 일부 부품을 직접 교체하지 못하거나 비싼 AS 비용으로 인해 새로운 제품으로 대체하거나 폐기해 왔는데요.

이로 인해 환경 오염이 늘고 있다는 지적에 따라 최근 제조사들이 제품을 좀더 오래 쓸 수 있는 방법에 대해 고민하면서 일부 부품의 자가 수리 방법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이번 발표에 따라 갤럭시 S20 및 S21, 갤럭시 탭 S7+를 쓰는 미국 이용자들은 필요한 부품을 구매해 설명에 따라 직접 교체할 수 있습니다.

교체 가능 품목은 디스플레이 어셈블리, 후면 유리 및 충전 단자 등이고 삼성은 더 많은 장치와 부품을 늘릴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이 프로그램은 미국 내에서만 실시하는 것으로 다른 국가로 확장 여부는 미지수입니다.

Editor_B
글쓴이 | Editor_B
언제나 기분 좋은 소식을 전하고 싶습니다.

news@techg.kr
You may also like
자가 수리 파트너십 종료하고 삼성 비판한 아이픽스잇
제품 수리하면 법적 보증 1년 더 연장에 합의한 유럽 연합
2025년까지 80% 기기에 소비자 직접 수리 지원하는 레노버
수리 권리 법안 통과시킨 캘리포니아 주 의회

Leave a Reply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