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새소식 > 러시아에서 윈도 10과 윈도 11 다운로드 막힌 듯

러시아에서 윈도 10과 윈도 11 다운로드 막힌 듯

러시아 타스 통신이 러시아에서 윈도 10과 윈도 11의 다운로드가 되지 않는다고 트위터를 통해 밝혔습니다.

이에 따르면 러시아에 있는 사람들이 마이크로소프트 윈도 10 또는 윈도 11을 다운로드할 때 오류 메시지를 표시하는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윈도 10 및 윈도 11 설치에 필요한 윈도 미디어 생성 도구 및 윈도 11 설치 도우미는 알 수 없는 이유로 실행이 중단된다는 오류를 표시 중입니다.

다만 VPN을 이용해 다른 국가를 우회하는 방식으로 윈도 10 및 윈도 11의 다운로드는 가능합니다.

아직 마이크로소프트의 공식 입장이 없는 가운데 러시아에서 사업 규모를 축소하고 400명의 직원을 해고한 터라 이번 일이 단순 해프닝이 아닐 수도 있어 보입니다.

Editor_B
글쓴이 | Editor_B
언제나 기분 좋은 소식을 전하고 싶습니다.

news@techg.kr
You may also like
인터넷 익스플로러 공식 종료 알린 마이크로소프트
실수로 미지원 PC에 윈도 11 22H2 업데이트 배포한 마이크로소프트
HDD 대신 SSD를 윈도11 저장장치로 요구 중인 마이크로소프트
부정행위로 마이크로소프트를 떠나는 홀로렌즈 책임자

Leave a Reply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