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새소식 > 러시아에서 윈도 10과 윈도 11 다운로드 막힌 듯

러시아에서 윈도 10과 윈도 11 다운로드 막힌 듯

러시아 타스 통신이 러시아에서 윈도 10과 윈도 11의 다운로드가 되지 않는다고 트위터를 통해 밝혔습니다.

이에 따르면 러시아에 있는 사람들이 마이크로소프트 윈도 10 또는 윈도 11을 다운로드할 때 오류 메시지를 표시하는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윈도 10 및 윈도 11 설치에 필요한 윈도 미디어 생성 도구 및 윈도 11 설치 도우미는 알 수 없는 이유로 실행이 중단된다는 오류를 표시 중입니다.

다만 VPN을 이용해 다른 국가를 우회하는 방식으로 윈도 10 및 윈도 11의 다운로드는 가능합니다.

아직 마이크로소프트의 공식 입장이 없는 가운데 러시아에서 사업 규모를 축소하고 400명의 직원을 해고한 터라 이번 일이 단순 해프닝이 아닐 수도 있어 보입니다.

Editor_B
글쓴이 | Editor_B
언제나 기분 좋은 소식을 전하고 싶습니다.

news@techg.kr
You may also like
액티비전 블리자드 인수한 마이크로소프트에 FTC가 소송할 수도
빠른 설정 패널에서 윈도 스튜디오 효과 확인 가능
윈도 11 장치와 스마트폰 핫스팟 연결 간소화하는 마이크로소프트
윈도 최적화 위한 PC 매니저 제작 중인 마이크로소프트

Leave a Reply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