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새소식 > 윈도 11 공개 앞두고 4천배 느린 옛 윈도 시작음 리믹스 공개한 마이크로소프트

윈도 11 공개 앞두고 4천배 느린 옛 윈도 시작음 리믹스 공개한 마이크로소프트

마이크로소프트 윈도 8과 윈도 10은 시작음이 없지만, 윈도 95와 윈도 XP, 윈도 7은 윈도를 시작할 때 시작음이 있었습니다.

그런데 마이크로소프트가 윈도 11을 공개하는 행사 홍보를 위해 윈도 95, 윈도 XP, 윈도 7의 시작음을 모아 리믹스한 영상을 유튜브에 올렸습니다.

이 리믹스 영상은 세 윈도의 시작음을 무려 4,000% 느리게 재생해 섞은 것인데요.

공교롭게도 이 영상의 재생 시간은 정확하게 11분으로 윈도 11을 연상시킵니다.

마이크로소프트는 오는 6월 24일 차기 윈도 발표 행사를 통해 윈도 11을 공개할 것으로 보입니다.

Editor_B
글쓴이 | Editor_B
언제나 기분 좋은 소식을 전하고 싶습니다.

news@techg.kr
You may also like
82조 원에 액티비전 블리자드를 인수하는 마이크로소프트
서피스 랩톱 SE 분해 영상 공유한 마이크로소프트
차세대 맞춤형 AR 프로세서 개발하는 퀄컴과 마이크로소프트
윈도 PC에 안드로이드 게임 배포하겠다고 밝힌 구글

Leave a Reply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