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새소식 > 윈도 KB5012170 보안 업데이트가 비트로커 복구 및 부팅 문제 일으켜

윈도 KB5012170 보안 업데이트가 비트로커 복구 및 부팅 문제 일으켜

마이크로소프트는 지난 8월 9일 UEFI를 우회할 수 있는 보안 부팅의 취약성을 해결하기 위한 KB5012170 업데이트를 배포했습니다.

그런데 이 업데이트가 일부 PC에 부팅 문제를 일으키는 한편 심하면 비트로커 복구를 위한 키를 요구하는 것으로 더레지스터가 전했습니다.

더레지스터의 독자에 따르면 그의 회사에서 관리하는 400대 PC 중 2%의 윈도 11 PC가 업데이트 후 비트로커 복구 화면으로 부팅했다고 밝혔습니다.

비트로커는 드라이브의 데이터 보안을 유지하기 위한 드라이브 암호화 기능으로 해당 키를 입력하지 않으면 데이터를 복원할 수 없으므로 부팅이 불가능합니다.

비트로커 키는 이용자의 마이크로소프트 계정 또는 기업의 애저 계정에서 확인할 수 있으나, 복구 화면이 나타나는 문제를 해결하는 새로운 패치는 아직 없습니다.

Editor_B
글쓴이 | Editor_B
언제나 기분 좋은 소식을 전하고 싶습니다.

news@techg.kr
You may also like
액티비전 블리자드 인수한 마이크로소프트에 FTC가 소송할 수도
윈도 최적화 위한 PC 매니저 제작 중인 마이크로소프트
투인원 PC 마이크로소프트 서피스 프로9 공식 발표
윈도 생산성 도구를 퀘스트 플랫폼에 공급 합의한 메타와 마이크로소프트

Leave a Reply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