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새소식 > 서드파티 VR 퍼블리셔로써 오큘러스 브랜드 유지하는 메타

서드파티 VR 퍼블리셔로써 오큘러스 브랜드 유지하는 메타

메타는 게임 개발자 컨퍼런스(GDC)에서 타사 퍼블리싱 부문의 이름을 오큘러스 퍼블리싱으로 리브랜딩한다고 발표했습니다.

메타는 서드파티 콘텐츠 펀딩과 전문 개발 지원을 통해 오늘날의 VR 게임 환경을 만드는 데 기여한 오큘러스 퍼블리싱을 정식으로 인정했습니다.

메타는 비트게임즈, 산자루 게임즈, 레디앳던, 다운푸어 인터랙티브, 빅박스VR, 위딘 등을 인수해 퍼스트 파티 스튜디오를 구성했습니다.

그외에도 어몽어스VR, 본랩, 워킹데드 : 세인츠앤시너스, 블레이드앤소서리 등 퍼스트 파티가 아닌 게임 오큘러스 퍼블리싱을 통해 유통했습니다.

하지만 2021년 10월 이후 오큘러스 브랜드를 쓰는 게임은 거의 없던 터라 이번 리브랜딩을 통해 다시 오큘러스 브랜딩을 보게 될 것으로 보입니다.

참고로 메타는 회사명을 바꾼 이후 페이스북 시절 인수한 오큘러스 브랜드를 거의 모든 부문에서 지우고 있었습니다.

Editor_B
글쓴이 | Editor_B
언제나 기분 좋은 소식을 전하고 싶습니다.

news@techg.kr
You may also like
웨어러블과 메타버스 두 가지 그룹으로 재편하는 메타 리얼리티 랩스
퀘스트 헤드셋용 브라우저에서 넷플릭스 지원
혼합 현실 왜곡 줄인 퀘스트 V66 업데이트 공개한 메타
9월 25일 개최되는 메타 커넥트 2024

Leave a Reply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