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새소식 > 자체 모뎀 개발 시설 확보 위해 HP 시설 인수한 애플

자체 모뎀 개발 시설 확보 위해 HP 시설 인수한 애플

애플이 HP에서 보유하고 있던 샌디에이고의 HP 잉크젯 연구소 캠퍼스를 인수했다고 지역 언론인 샌디에이고 유니온 트리뷴이 전했습니다.

란초 비스타 코퍼레이트 센터로 알려진 67.6 에이커 규모의 캠퍼스는 HP가 잉크젯 관련 연구를 해왔던 곳으로 애플은 4억4천500만 달러를 들여 이곳을 매입했습니다.

샌디에이고에서 애플 제품을 판매하는 소매점 이외의 부동산을 운영한 적이 없는 애플이 이곳에 대규모 부동산을 매입한 것은 모뎀을 개발하기 위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샌디에이고는 퀄컴 본사가 있는 곳으로 애플은 2018년 1천200명의 무선 기술 인력을 수용할 허브를 두는 계획을 발표했습니다.

2019년 인텔 스마트폰 모뎀 사업부를 10억 달러에 인수하기로 한 애플은 2021년부터 5년 동안 샌디에이고에 5천 명의 신규 인력을 채용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애플은 퀄컴과 분쟁으로 2025년까지 퀄컴 모뎀을 아이폰에 탑재하지만, 모뎀까지 자체 개발하려는 애플의 의지는 막기 어려울 것 같군요.

Editor_B
글쓴이 | Editor_B
언제나 기분 좋은 소식을 전하고 싶습니다.

news@techg.kr
You may also like
트위터 광고 중단한 애플에 위협 받았다고 주장한 일론 머스크
중급형 스마트폰용 스냅드래곤 782G 내놓은 퀄컴
증강 현실 전용 프로세서 스냅드래곤 AR2 1세대 발표
새로운 PC CPU 코어 ‘오라이온’ 예고한 퀄컴

Leave a Reply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