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새소식 > 스마트 신발 발표한 샤오미, 이번엔 나이키가 표적?

스마트 신발 발표한 샤오미, 이번엔 나이키가 표적?

Li-Ning_Smart-01

↑리닝 스마트 (사진 출처: 마이드라이버)

스마트폰, IoT 제품을 만들던 샤오미가 제품 영역을 어디까지 넓힐 것인지 모르겠다. 샤오미가 중국 신발 브랜드 리닝(Li-Ning)과 함께 만든 스마트 신발 ‘리닝 스마트'(Li-Ning Smart)를 발표했기 때문이다.

Li-Ning_Smart-02

리닝 스마트(출처: 마이드라이버)

리닝의 신발 브랜드를 그대로 유지하고 있는 리닝 스마트는 나이키+와 비슷한 형태의 센서를 꽂을 수 있는 신발이다. 신발 내 센서는 단순히 걸음 걸이를 재는 게 아니라 발의 압력을 측정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리닝 스마트는 신발 자체가 30%의 충격을 흡수할 뿐더러 앞발바닥이 바닥에 닿을 때의 충격을 62%까지 측정할 수 있다. 더불어 지진 감지 기능도 있을 뿐 아니라, 블루투스로 스마트폰과 연결하면 걸음 수, 소모한 열량 등 운동 정보를 앱에 기록한다. 충전 방법이나 이용시간 등 자세한 정보는 알려지지 않았다. 리닝 스마트는 7월 20일 공식 출시되고,199위안, 399위안 등 두 가지 가격으로 출시된다.

출처: 마이드라이버

최재영
글쓴이 | 최재영 기자

날로 드리는 최신소식과 알짜팁
jy@techg.kr
You may also like
렌즈 교환식 스마트폰 샤오미 12S 울트라 컨셉 공개
샤오미 스마트 밴드7 프로 국내 출시
8.02인치 폴더블 스마트폰 믹스 폴드2 발표한 샤오미
5천만 화소 카메라와 OLED 갖춘 소비자용 샤오미 스마트 안경 공개

1 Response

  1. Pingback : 샤오미 스마트 정수기, 가격 거품까지 걸러냈다. - techG

Leave a Reply

error: Content is protected !!